고객만족센터

교육뉴스 Home > 커뮤니티 > 교육뉴스


제목 : [인터뷰] 이석문 제주교육감 "포스트 코로나 교육 준비…교육격차 해소"
번호 : 1676 | 작성자 : 운영자 | 조회 : 45 | 작성일 : 2020/07/02 09:42:09
송고시간2020-07-01 13:52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 충실히 실현"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시대의 제주교육(포스트 코로나 제주교육)을 준비하고, 비대면 교육 과정에서 나타나는 교육격차를 해소하는 데 모든 힘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이날 취임 2주년을 맞아 기자들과 가진 인터뷰에서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을 충실히 실현해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다음은 이 교육감과의 일문일답.

-- 취임 2주년을 맞는 소감은.

▲ 성취와 보람도 있지만, 책임감 또한 무겁다. 더운 날씨 속에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있는 의료진과 방역당국, 교직원, 학부모, 학생, 도민들을 떠올리면 더욱더 그렇다. 그 노고를 위해서라도 제주교육이 삶의 희망과 위안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 역점 추진 사항은.

▲ '코로나19 이후 시대의 제주교육'을 준비하겠다. 대면과 비대면 교육에서 나타나는 교육격차를 해소하는 데 모든 힘을 집중하겠다. 교육격차가 나타날 수 있는 분야들을 살피면서 격차 해소를 위한 예산을 내년에 반영하겠다. 기초학력 지원이라든지 정서적 지원, 경제적 지원, 문화적 지원 등 다양한 영역별로 준비돼 있지만 필요하다면 더 살피고, 인력을 더 지원하는 방안도 고민하고 있다.

-- 지난 2년을 되돌아본다면.

▲ 아이 한명 한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을 충실히 실현해왔다. 무상교육과 친환경 무상급식, 무상교복의 시대를 열었다. 전국 처음으로 난치병을 겪는 학생들에게 치료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만 7세 이상 초중고 학생 1인에게 30만원씩을 지원하는 '제주교육희망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더 세밀하게 살피면서 가장 어려운 곳에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지만, 아직 부족한 부분이 있다. 더 노력하겠다.

-- 제주4·3 교육은 어떻게.

▲ 4·3의 내면화와 전국화, 4·3평화인권교육에서 역사적인 결실을 이뤘다. 제주교육청이 마련한 4·3 집필기준이 반영된 '2020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가 올해 발간됐다. 4·3이 올바르게 기술된 교과서를 통해 4·3을 어떤 세력도 부정할 수 없는 분명한 역사의 사실로 뿌리내리도록 하겠다.

-- 제주 미래교육의 방향은.

▲ 대한민국 교육의 제1과제는 '평가의 혁신'이라고 본다. 현재 대입이 수학능력시험과 같이 정답을 맞히는 방식의 평가로는 미래를 준비할 수 없다. 국제 바칼로레아(IB·International Baccalaureate) 교육프로그램 모형을 받아들이고, 중장기적으로는 한국식으로 가자는 게 큰 방향이다. 앞으로 근본적인 가치 철학이 바뀌어야 한다. 경쟁·효율·성과 대신 협력·배려·행복 등으로 가치변화가 이뤄져야 한다.

IB 교육프로그램은 스위스 비영리교육기관인 IBO가 개발, 운영하는 '교육과정'과 '평가'를 포함한 교육체제다. 논술과 토론을 중심으로 학생의 창의력과 사고력, 문제 해결 능력을 기르는 것을 중점으로 한다.

▲ 도민에게 당부는

-- 지난 2년 제주교육에 많은 사랑과 성원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 코로나19로 인해 대한민국은 여전히 국가 위기 단계에 있다. 나를 지키고, 가족을 지키고, 공동체를 지키는 힘은 자발적인 협력과 연대다. 자발적인 협력과 연대를 굳건히 모아주기를 부탁드린다.

* 출처: 연합뉴스
목록
isms ksnet